아이디
비밀번호
02)704-1616
webmaster@iljinsa.com

당신은 운이 따르는 사람인가
GET LUCKY
발행일 :2013.04.10
판쇄 / 판형 :1판1쇄 / 신국판(152*225)
저자 :소어 뮬러, 레인 베커
역자 :김고명
쪽수 :352
ISBN :978-89-98156-08-4 03320
구매수량 :
총 금액 :

 


이 책의 특징

당신은 운이 따르는 사람인가
행운을 잡는 8가지 기술

★★★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

"옛말에 '기회는 준비된 자에게 온다'고 했다. 이 책은 당신을 준비시킨다."

- 댄 히스(Dan Heath), 《스위치》(Switch)와 《스틱!》(Made to Stick)의 저자



"구글이 어마어마한 성공을 거둔 비결은 무엇입니까?"
브린은 답이 뻔한 공학 문제라도 받은 양 자신만만하게 대답했다.
"성공의 제1요인은 '행운'입니다."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인《행운을 잡는 8가지 기술》은 운이 쉽게 따를 수 있는 환경부터 기회가 올 때 이를 잡을 수 있는 전략 등을 전반적으로 다룬다. 이른바 '계획적 세렌디피티'가 어떻게 가능한지를 각종 사례와 이야기로 설명한다.



1996년의 조사 결과를 보면 가장 많이 인용되는 학술 논문 중 약 10퍼센트에서 세렌디피티(뜻밖에 일어난 중대한 발견이나 발명)가 과학적 발견에 이바지한 요인 중 하나로 나타난다.
사실 학계가 행운이란 요소에 관심을 보이는 건 처음 있는 일은 아니다. 뜻밖의 발견을 주제로 한 이야기의 시초라 할 수 있는 아르키메데스의 사례만 봐도 그렇다.

행운은 무작정 노력한다고 주어지지 않는다. 그렇다고 넋 놓고 기다린다고 오는 것도 아니다.
저자들은 그러나 운이란 요소는 적어도 준비된 자의 전유물이라고 힘줘 말한다. 이런 의미에서 이들은 적극적으로 행운을 잡기 위해 노력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책을 썼다. 미지의 대상을 거부하지 않고 포용할 줄 아는 사람들 말이다. 행운이란 게 의지대로 100% 통제되지는 않기 때문이다.
책은 행운의 종류 중에서 특히 완전한 우연으로부터 중대한 발견이나 발명이 이루어지는 '세렌디피티'를 주요 화제로 삼는다. 3M, 구글 등의 갖가지 사례와 문헌 조사를 통해 밝힌 비밀공식은 아래와 같다.

세렌디피티 = 우연 + 창조력

책은 우선 우연의 힘을 강조한다. 과학적인 실례로 찰스 다윈의 자연선택론을 든다. 다윈은 '변이의 대물림'이라는 말을 쓰면서 오로지 생존한 종만이 형질을 자손에게 물려줄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런 그가 죽을 때까지 답하지 못한 물음이 있었다. 그 '변이'는 도대체 어디서 비롯되느냐 하는 것이었다. 20세기 중반 다른 과학자가 밝혀낸 원인은 다름 아닌 '우연'이었다.
공식에서도 알 수 있지만 세렌디피티는 순전히 우연으로만 이뤄진 건 아니다. 창조적인 문화나 분위기에서 세렌디피티가 많이 나타난다는 점에서 그렇다. 이 부분은 책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내용이니 직접 확인을 바란다.
책에 나온 세렌디피티의 확률을 높이는 8가지 기술은 움직임, 준비, 일탈, 매진, 활성화, 연결, 투과, 끌어당기기 등으로 요약된다. 이 여덟 가지 기술을 익히게 되면 경영계에서 당연시하는 여러 가지 생각을 완전히 다른 각도에서 보게 된다.

      · · · · ·       관 · 련 · 상 · 품       · · · · ·      

상호명 : 일진사 | 대표 : 이정일 | 주소 : 서울 용산구 효창원로 64길 6
사업자등록번호 : 106-98-4294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9-서울용산-0144호
전화 : 02)704-1616 | 팩스 : 02)715-3536 | 메일 : webmaster@iljinsa.com | 개인정보관리자 : 이은지
Copyright ⓒ www.iljinsa.com All right reserved